컨텐츠상세보기

레몬 머랭 파이 살인사건
레몬 머랭 파이 살인사건
  • 저자<조앤 플루크> 저/<박영인> 역
  • 출판사해문출판사
  • 출판일2016-08-03
  • 등록일2016-12-26
보유 2, 대출 1, 예약 0, 누적대출 6, 누적예약 0

책소개

《한나 스웬슨 시리즈》에는 명석한 탐정이나 냉철한 형사는 없다. 화려한 할리우드나 음침한 뒷골목도 나오지 않는다. 집을 나서면 어디서나 아는 얼굴을 만날 수 있는 작은 마을에서 벌어지는 살인사건을 호기심으로, 또는 어쩔 수 없이 해결하는 소시민이 있을 뿐이다. 

《한나 스웬슨 시리즈》중 하나인 『레몬머랭 파이 살인사건』.
독립기념일이 얼마 남지 않은 어느 날 아침, 한나는 한 통의 전화를 받게 된다. 노먼이 지난여름 디자인한 ‘꿈의 집’을 짓기 위해 론다 스차프가 상속받은 보웰커 부인의 집을 구입했다는 것이다. 그 때문에 엄마와 마을 사람들, 심지어 마이크까지 한나가 노먼과 결혼하는 것으로 알고 소동이 나는데……, 노먼은 한나의 엄마에게 보웰커 부인의 앤티크 가구를 주기로 한다. 

월요일에 보웰커 부인의 집에서 정리를 하던 한나와 엄마는 주방에서 개미군단에게 먹히고 있는 레몬 머랭 파이를 발견한다. 금요일에 한나의 베이커리 카페에서 팔았던 것으로 누군가 이곳에서 식사를 한 모양이다. 혼자 지하실을 살피려 내려갔던 엄마가 시체를 발견하게 된다, 그것도 반쯤 파묻힌 채로! 죽은 사람은 도대체 누구고, 왜 보웰커 부인의 집 지하실에 묻힌 것일까? 이번만은 사건에 개입하지 않겠다고 선언하는 한나. 과연 사건을 수사하지 않고 조용히 독립기념일을 보낼 수 있을까?

저자소개

자신의 소설 속 주인공인 한나 스웬슨처럼 겨울이 몹시 추운 미네소타 외곽의 작은 마을에서 태어나고 자랐다. 공립학교의 교사와 상담가, 음악가, 사설탐정의 비서, 요리사, 파티 플래너 등 안 해본 직업이 없을 정도로 다양한 분야에 종사하면서 작가의 꿈을 키워오던 그는 1980년, 드디어 작가로 데뷔하게 된다. 이후 스릴러와 로맨스 등 다양한 장르에서 활약하고 있으며, 특히 그의 작품 속에서 한나가 소개하는 레시피는 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한나 스웬슨 시리즈는 미국에서의 선풍적인 인기로 일본과 러시아에 번역 출간되었다. 현재는 캘리포니아에서 살고 있다.

국내에 소개된 저서로는 〈COZY MYSTERY 코지 미스터리 시리즈〉 『초콜릿칩 쿠키 살인사건』, 『딸기 쇼트케이크 살인사건』, 『블루베리 머핀 살인사건』, 『레몬 머랭 파이 살인사건』, 『퍼지 컵케이크 살인사건』, 『설탕 쿠키 살인사건』, 『복숭아 파이 살인사건』, 『체리 치즈케이크 살인사건』, 『키라임 파이 살인사건』, 『캔디 케인 살인사건』, 『당근 케이크 살인사건』 등이 있다.